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 2008년 10월 한국의 톱스타 (故)최진실 자살로 전국이 애도의 눈물을 흘린지 얼마 되지 않아...
이번에는 또다시 최진실의 동생 최진영의 자살로 다시금 충격의 물결이 흐르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진영은 1990년대 초 영화의 조연으로 연예계에 들어섰습니다. 1993년 드라마 '우리들의 천국'으로 주목을 받게되고 1999년에는 '스카이'라는 예명으로 1집을 내고 가수로 데뷔 해 2004년까지 3장의 앨범을 발표했지만 최근에는 활동이 없었습니다.
 "아이들을 위해 돈을 벌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삼촌이 원래 무엇을 하는 사람인지 알려주고, 열심히 일하는 삼촌의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며 앞으로의 활동계획에 대해 의욕적인 자세를 보여줬던 최진영은 2010년 3월 29일 논현동의 자택에서 자살을 기도하다 방에 들어오는 어머니의 발견으로 병원에 실려갔으나 결국 숨졌습니다.
 현재 최진영의 시신은 강남영동세브란스병원에 안치되어있고, 관계자는 현재 "장례식장에 안치되었으나 최진영의 사안은 아직 알지 못 한다."고 밝히고 있습니다.
 최진영의 사망원인에 대해서는 자택에서 목을 맨 것을 어머니가 보고 병원에 급히 실려갔다는 이야기도 있고, 최진영이 음독을 시도했다가 급하게 병원에 실려갔다는 두가지 설이 있습니다만... 이유야 어찌 됐건 그의 사망은 자살임이 확신되어가는 상황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로 기획사에 자리를 잡고, 뮤지컬과 드라마 등을 통해 복귀하여 활발한 활동을 하겠다던 그가 돌연 자살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더불어 누나의 어린 조카들을 보살피겠다던 그가 이렇게 허무하게 세상을 떠남이 믿어지질 않습니다. 돌아가신 분들께는 죄송하지만, 저는 아직도 최진실과 최진영의 죽음이 실감이 가지 않습니다. 좀있으면 어머니와 자식들까지 동반 자살 했다는 보도가 나오게 되고, 이들이 이렇게 국내에선 죽음으로 위장해 언론의 접촉을 피하고 해외로 나가서 행복하게 살고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싶습니다. (너무 음모론에 빠져있는건가요)
 최진영의 자살이 사실이라면 남아있는 조카들과 어머니는 어찌해야 할까요. 누나를 너무나 좋아했던, 조카들과 어머니를 사랑한 대한민국의 한남자가 이렇게 또 숨을 거두었습니다. 어떤 문제가 있었건 어떤 일이 일어나게 되건 이제 편히 눈감고 누나를 만나 상처받은 가슴을 서로 감싸줄수 있기를 바랍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슴이 아프네요ㅜㅜ

    2010.03.29 18: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딸과 아들 둘을 모두 보낸 어머니의 마음은 더 미어터지겠죠 ㅜㅜ 자살이란것도 문제지만 정말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합니다...제발 제 생각처럼... 가족들이 죽음을 핑계로 해외에 나가 편안히 잘사는 계획이길 바라고 싶습니다

      2010.03.29 20:59 신고 [ ADDR : EDIT/ DEL ]
  2. 정말 남은 가족 2년사이에.. 충격이 클것 같네요.
    누나의 그늘이 너무 커서 없는 빈자리가 많이 힘이들수도 있었겠죠
    아무튼..꿀꿀하네요~
    오늘 하루 마무리 잘하시구요 ^^

    2010.03.29 22: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너무나도 가슴아픈 일들이 벌어지네요 요즘,
      싱숭생숭 하시더라도 하루는 말끔히 즐겁게 보내시길
      바라겠습니다^^

      2010.03.30 11:40 신고 [ ADDR : EDIT/ DEL ]
  3. 반갑습니다. 못된준코라고 해요.~~^^ 블로그에 댓글 남겨주셔서..
    인사드리러 왔어요.~~~~
    글솜씨가 매우 뛰어나시네요.~~~~~종종 인사하러 들러뵐께요.~~~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010.03.30 15: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글솜씨는 형편없습니다^^; 이제 막 블로그 시작해본터라.. 많이 부족합니다 많이 많이 가르쳐 주세요!

      2010.03.30 15:20 신고 [ ADDR : EDIT/ DEL ]
  4. 너무 너무 안타까워요.
    연예인을 떠나서..
    최진영씨 가족만 생각하면, 가슴이 너무 아프네요.
    부디 좋은 곳으로 가시기를 ..

    2010.03.30 16: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